주말은 봉사의 날입니다.

대공원 가다가 잠시 딴생각하는 바람에 빠지질 못해 그냥 달려 남한산성에 갑니다.

북문 위에서 한 컷.
(저건 사진찍으라는 신호입니다.ㅋㅋ)

(경치가 좋네...)

(내가 이 나라를 지키리라...)

보이는 데는 다 가자 그럽니다.

귀여운 포즈.

V하라니까 이럽니다.

야구 때문에 점심 먹고 돌아왔습니다.
금방 비가 내리더군요.

남한산성,,,높지도 않고 도로도 잘 되어 있어 잘 찾아보면 괜찮은 곳이 더 있을 것 같습니다.
먹을거리도 많은데 주로 오리,나물,순두부 등입니다.
우리는 두부 전골 먹었는데 맛있더군요. 두부 사왔습니다.ㅋ


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.
Posted by skysarang

댓글을 달아주세요:: 네티켓은 기본, 스팸은 사절

주말입니다.
시드마이어 아저씨가 요즘 잠을 못자게 하는데 천금같은 휴일입니다.

오늘은 경민이 데리고 오는 길에 홈XXX 들렀습니다.

시식은 기본.


장난감을 사주기로 했습니다.
회사 아빠들한테 물어보니 장난감이 방바닥을 다 메울 정도라더군요.
경민이는 고작 한 바구니 있습니다.

속죄?의 뽀XX 트럭입니다.

나중에 아이스크림 사줄때까지 계속 저렇게 들고 다닙니다.
저렇게 좋아하는데 왜 진작에 안 사줬나 싶어 미안해 죽겠습니다...
(추리닝 이쁘다~ㅋㅋ)

이러다가,

아이스크림 사주고 나니,

요렇게 바뀌었습니다.ㅋ
지가 들고 가겠답니다.

등고기를 사갔는데 맛있게 먹네요.

아들아, 밥 잘 먹고 언능커서 아빠랑 야구하자.

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.
Posted by skysarang

댓글을 달아주세요:: 네티켓은 기본, 스팸은 사절


카테고리

skysarang's (16)
우리 아들 경민이 (16)
내 책장 (0)

달력

«   2010/10   »
          1 2
3 4 5 6 7 8 9
10 11 12 13 14 15 16
17 18 19 20 21 22 23
24 25 26 27 28 29 30
31